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겨울철 심해지는 기미·주근깨, 피부과 피코레이저 치료란? [정해원 원장 칼럼]

기사승인 2021.01.22  

공유
default_news_ad1
▲ 아우름클리닉 정해원 대표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매년 이맘때쯤이면 피부 관리와 더불어 기미, 주근깨 등의 색소질환을 치료하기 위해 피부과에 내원하는 환자들이 늘어난다. 겨울에는 여름에 비해 자외선이 줄어들어 피부 색소질환 치료를 진행하기 좋은 최적의 시기로 꼽히기 때문이다.

색소질환은 처음부터 많은 개체 수로 올라오는 것이 아니라 옅고 작은 크기로 보여지기 때문에 큰 문제로 삼지 않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동일한 상황에서 지속적으로 자외선에 노출될 경우 개체 수가 점차적으로 많아지게 되고 색소가 피부 속 깊은 곳까지 뿌리를 내리게 된다. 특히 겨울철에는 자외선 차단에 소홀해지는 경향이 있어 이때 기미, 주근깨 등의 색소질환이 더욱 악화될 위험이 있다.

대표적인 색소질환인 기미와 주근깨는 육안으로 보기에는 비슷해 보이지만 엄연히 다르다. 기미는 햇빛에 노출된 부위에 갈색으로 색소 침착이 나타나는 피부 질환이며 넓은 범위에 걸쳐 발생한다. 주근깨는 표피에 멜라닌이 증가하면서 나타나는 작은 갈색 반점을 특징으로 하며 유전, 자외선 등이 원인이 된다.

기미, 주근깨 등의 색소질환이 있는 경우 피부가 어딘지 모르게 칙칙해 보이고 노안으로 비춰질 수 있다. 따라서 이와 같은 고민을 가지고 있다면 색소질환의 종류를 보다 정확히 분류하고 증상에 따라 맞춤 치료를 진행하는 의료기관을 찾아 치료의 방향을 제대로 잡고 조기에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권장된다.

피부과에서는 피코레이저를 이용한 복합치료를 통해 색소질환을 개선한다. 해당 시술은 1조분의 1초 수준의 짧은 조사 속도로 주변 피부의 손상 없이 오로지 멜라닌색소만을 제거해 정교한 시술이 가능하다. 시술 시간이 짧고 별도의 회복 기간 없이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어 직장인들도 부담 없이 받아볼 수 있다.

피코레이저 복합치료는 피코슈어(Pico Sure), 피코웨이(Picoway), 인라이튼(enlighten) 총 3가지의 파장을 이용한다. 각기 다른 파장으로 피부 얕은 곳에서부터 깊은 곳까지 멜라닌색소의 침투 깊이에 관계 없이 선택적으로 색소를 섬세하게 파괴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보다 만족스러운 시술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아울러 피코레이저 복합치료는 피부에 대한 불필요한 손상을 최소화하면서 색소를 파괴, 진피 콜라겐 재생을 유도해 기미ㆍ주근깨 개선 외에 얼굴 톤 개선, 피부결 개선 등에 대한 효과도 누릴 수 있다. 또한, 피부 착색이나 흉터, 문신 등의 피부 고민도 개선할 수 있어 환자들의 치료 만족도 또한 높은 편이다.

이러한 레이저 장비를 활용한 색소질환 치료는 의료진의 실력에 따라 결과가 달라질 수 있다. 무분별한 치료는 결과 불만족뿐만 아니라 색소 저하, 염증 등의 부작용을 야기할 수 있다. 따라서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의료진과의 상담 및 진단을 통해 치료 계획을 수립하고 시술을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아우름클리닉 정해원 대표원장)

정해원 대표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ide_ad1
default_news_ad4
default_setImage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