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자동차사고 치료, 교통사고 초기에 정확한 진단 진행해야 [문경도, 박창현 원장 칼럼]

기사승인 2020.12.03  

공유
default_news_ad1
▲ 닥터카네트워크 신도림역점 신도림경희한의원 문경도 원장, 오류동역점 내맘에한의원 박창현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가벼운 접촉사고를 당한 환자들의 경우 겉으로 드러나는 외상이 없어 보이더라도 반드시 병원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으라는 주변의 조언을 많이 받는다. 사고 직후에는 당장 크게 불편하거나 통증이 나타나는 부위가 없다 하더라도 시간이 흐름에 따라 사고의 후유증이 서서히 드러날 수 있기에 많이들 하는 조언이다. 그러므로 가벼운 충격을 받았다고 하더라도 병원을 방문하여 진단과 검사를 통해 몸의 이상유무를 확인하는 것은 상식적으로 합리적인 선택이라고 할 수 있다.

최근에는 이렇게 교통사고로 치료 또는 진단을 받기 위해 한의원을 찾는 환자들이 크게 늘고 있는 추세다. 과거에 교통사고를 당하고 한의원에서 치료를 받는 것은 경제적으로 상당한 부담을 감수해야 하는 일이었지만, 오늘날에는 교통사고로 인한 상해 및 후유증 치료와 관련하여 한의원에서 이뤄지는 치료도 자동차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게 됨에 따라 그러한 부담을 크게 덜 수 있게 되었다. 교통사고와 관련, 자동차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는 치료의 범위는 생각보다 넓어 입원치료는 물론이고 통원치료, 각종 치료와 관련된 탕약 등에 대해서도 자동차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다.

교통사고를 당하는 순간 사고를 당하는 우리의 신체에 충격이 가해지면 아무리 가벼운 충격이라고 하더라도 그 충격으로 인하여 몸속 어혈이 발생하게 되고 또한 우리 몸의 기둥이라고 할 수 있는 척추를 중심으로 전신의 뼈에 크고 작은 틀어짐이 발생한다. 이러한 틀어짐과 어혈의 발생은 사고 직후 환자의 몸에 영향을 미치는 부분은 미미하지만, 1~2주가량 시간이 흐름에 따라 점차 통증 등을 일으키고 생활에 있어 여러 불편을 야기하게 될 수 있다. 이러한 어혈 등에 의한 환자 체내의 문제점을 진단해 내는 것은 주로 한의학에서 전담하는 내용으로 엑스레이나 CT와 같은 검사로는 쉽게 잡아내기 어려운 부분인 만큼 교통사고를 당했지만 큰 외상이 없는 환자들에게 더 효과적인 치료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한의원에서는 이러한 자동차사고로 몸속 어혈 및 뼈의 미세한 뒤틀림이 발생한 환자들을 상대로 추나, 탕약, 침, 등을 활용한 치료법을 이용하는 것은 물론이고 한방 물리치료 및 온열요법 등 오랜 연구와 임상경험을 통해 효과가 입증된 치료법을 환자의 상황에 맞게 적용하여 치료를 진행하고 있다. 이러한 점이 교통사고 환자들이 한의원 치료를 선호하게 되는 이유다.

교통사고로 인한 부상을 치료하면서 자동차보험 적용받는 방법도 간편하여 접수할 때 자동차보험적용대상자임을 밝히고 사고접수번호 및 사고관련 보험담당자 연락처를 알려주면 간편하게 확인절차를 거쳐 자동차보험적용을 받아 자가 부담액 없이 한방치료를 받을 수 있다.(닥터카네트워크 신도림역점 신도림경희한의원 문경도 원장, 오류동역점 내맘에한의원 박창현 원장)

문경도, 박창현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ide_ad1
default_news_ad4
default_setImage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