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돌출입교정, 반드시 개인 특성에 따른 맞춤치료 진행해야 [여환호 원장 칼럼]

기사승인 2020.08.07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엔이치과 구강악안면외과 여환호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얼굴을 옆에서 보았을 때 코나 턱에 비해 입술이 앞으로 튀어나온 사람들이 있다. 흔히 ‘돌출입’이라 일컫는 이러한 증상은 의학적으로는 ‘양악 전돌증(이하 돌출입)’이라 정의한다. 이러한 돌출입은 흔히 심술 궂은 얼굴로 대표되는 등 개인의 외적인 이미지에 마이너스 요인으로 작용하기 쉽다. 이에 취업 준비생들의 경우 개인의 노력 여하와 더불어 짧은 시간 뇌리에 남는 이미지 또한 매우 중요한만큼 돌출입교정을 계획하기도 한다. 취업과 같은 특별한 시기가 아닐지라도 한 평생 외모로 인한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환자들도 많다.

돌출입교정 진행 시 환자들이 고려해야 할 사항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 전문가들은 모두 입을 모아 맞춤 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겉으로 보기에는 돌출입의 정도가 비슷해 보일지라도 실질적인 원인에 따라 치료 방식은 크게 달라지기 때문이다. 치아가 앞으로 비스듬히 튀어나온 케이스는 치아 교정만으로도 충분한 문제 해결이 가능하다. 그러나 위아래 턱뼈가 모두 전방으로 돌출되어 있다면 치료 과정이 보다 까다로워진다. 해당 케이스는 수술을 통해 턱뼈의 크기를 조절하고 위치를 이동해야 하는 난이도 높은 치료가 요구된다.

수술이 필요한 돌출입교정은 턱뼈가 돌출된 정도를 면밀하게 파악해야 함은 물론, 뼈의 밀도와 강도까지 세심하게 고려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턱뼈 주변에 복잡하게 분포되어 있는 주요 신경과 혈관까지 정확하게 피해 턱뼈를 절골해야 한다. 신경과 혈관에 손상이 생길 경우 감각의 이상은 물론 과다 출혈로 인한 후유증의 위험성이 크게 높아질 수 있다. 이를 위해서는 첨단 기기를 활용한 검진이 요구됨은 물론 임상경력이 풍부한 구강악안면외과 전문의를 통해 환자 맞춤형 치료 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완성도 높게 실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완성도 높은 돌출입교정을 원한다면 치료 계획에 따른 실제 집도를 오차 없이 진행할 수 있는지, 수술 시 불필요한 처치로 인해 신경·혈관·근육의 손상이 발생하지는 않는지 면밀하게 확인해야 한다. 이를 확인할 때에는 기존 돌출입교정 결과를 통해 수술 부위 과도한 멍과 부기, 혹은 수술 결과와 눈에 띄게 상이한 부분은 없는지 살펴보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수술 후 안정적인 회복을 위해서는 사후관리 시스템을 철저히 살펴볼 것을 권한다.(이엔이치과 구강악안면외과 여환호 원장)

여환호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ide_ad1
default_news_ad4
default_setImage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